무역조건(인코텀즈)이란?

인코텀즈란 International Commercial Terms의 약칭으로 “무래거래조건의 해석에 관한 국제규칙”을 말하며 매도인(판매자)의 입장에서 의무와 비용, 위험분기점에 따라 명시한 거래 정형 조건입니다.

쉽게 말해, 국내에서 오픈마켓을 통해 물건을 팔 때 제품가격 외에 배송비를 선불, 착불 혹은 제주 .산간 지방은 추가 운임이 붙는다고 명시합니다. 이와 같습니다. 국제택배 FEDEX, DHL 등은 국내 택배랑 조건 역시 똑 같습니다. 선불이냐, 착불 이냐에 단지, 통관 및 그에 따른 관세 비용 유무만 더해 집니다. 수출자는 곧 판매자이고 수입자는 곧 구매자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택배의 경우는 가격이 비쌉니다. 그래서, 택배는 주로 소량이나 개인 거래에 많이 쓰이고 일반 회사는 화물 배송을 주로 많이 합니다. 즉, 판매자가 인근 택배 영업소로 물건을 가져다주고 구매자 영업소로 물건을 배송요청하면 택배보다 가격이 훨씬 저렴합니다. 대신 구매자는 영업소로 물건을 찾으러 가야합니다.

이와 같이, 영업소 대신 부두로 물건을 보내 배에 싣기 직전까지 비용과 위험부담만 판매자가 부담한다던가 구매자 영업소 즉 구매자의 국가 부두까지 물건을 보내는 비용만 판매자가 부담한다는 조건 등 이런 조건을 정리한 것이 바로 인코텀즈 입니다.

즉, EXW조건이라고 명시해 있다면 해외 판매자 공장에서의 물건 픽업부터 현지 내륙운송비, 통관, 배운임, 수입통관 및 국내 운송비 일체를 모두 구매자가 부담해야하는 조건이 됩니다. 이렇듯 간단한 용어 하나로 수출자(판매자)와 수입자(구매자)간 운임 등 제반 비용 및 중간 물건 파손 시 책임 범위 구간을 정리한 것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제품에 따라 다르겠지만 대체로 FOB, CFR(C&F), CIF가 실무적으로 가장 많이 쓰입니다. 인코텀즈의 세부 조건들에 대해서는 그림과 같이 설명이 잘된 사이트들이 너무 많아 언급은 하지 않을 것입니다. 궁금하면 언제든 문의 남겨 주십시오.

바다나 국경을 건너야 하고 통관 절차를 거쳐야 하기 때문에 조금 더 운송 방법이 복잡하고 그로 인해 조건들이 조금 더 늘어난 것이라 이해하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무역용어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